'주군' 소지섭, 믹스매치 재벌남 스타일

 
  • 서국화|조회수 : 6,435|입력 : 2013.10.03 06:0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소간지'라 불리는 배우 소지섭의 새로운 발견이다. 최근 종영한 SBS드라마 '주군의 태양'에서 소지섭(주중원 역)은 여심을 사로잡는 럭셔리 수트룩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이른바 ‘재벌남 스타일’. 소지섭처럼 고급스런 수트룩을 원한다면 여기를 주목하자.

image

▶ 식상한 넥타이는 NO '럭셔리 패턴 스카프' : 소지섭은 황태자 ‘주중원’의 캐릭터에 맞게 딱딱한 넥타이보다는 스카프를 주로 사용해 럭셔리한 이미지를 강조했다. 식상한 넥타이가 지겹고 따분하다면 스카프를 통해 영하고 세련되게 연출해보자. 스카프는 바깥으로 두르면 자칫 촌스러운 느낌을 줄 수 있다. 셔츠 안쪽이나 재킷과 셔츠 사이에 보일 듯 말 듯 둘러 연출하면 프레시한 느낌을 주는 동시에 과하지 않은 심플함도 노릴 수 있다. 이때, 스카프의 패턴은 체크, 도트무늬 등 넥타이를 대신할 수 있는 유니크하고 화려한 것이 좋다.

image

▶ 밋밋한 수트는 NO '클래식 체크 수트' : 포멀한 느낌과 개성을 동시에 강조하고 싶을 때 주중원처럼 체크 패턴 수트를 활용해보자. 체크 패턴 수트는 무늬가 클 경우 캐주얼한 느낌이 강해지고, 무늬가 약한 경우에는 조금 더 고급스러운 느낌을 자아낼 수 있다. 또, 체크 무늬 재킷과 팬츠를 같이 착장하면 포멀하면서도 격식있는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수트를 입을 때 액세서리는 최대한 배제하고, 행거치프 하나로만 마무리하는 것이 깔끔한 느낌을 강조하는데 도움이 된다. 단색 재킷을 입을 때는 스트라이프나 체크 셔츠를 주로 활용하면 경쾌한느낌이 나고,이때 셔츠의 소매단이 바깥으로 나오게 해스타일링하면더욱 캐주얼한 이미지를표현할 수 있다,

image

▶ 평범한 컬러는 NO '캐주얼 컬러 아이템' : 소지섭은 극중 주중원의 자유분방하고 개성 넘치는 성격을 반영해 블랙, 그레이, 네이비는 물론 오렌지, 블루와 같은 다양한 컬러를 자유 자재로 활용하는 모습을 보였다. 컬러풀한 팬츠를 착용할 경우, 재킷의 컬러는 어두운 것으로 선택하고 셔츠는 데님과 같이 캐주얼한 것으로 믹스매치하는 것이 좋다. 컬러풀한 팬츠를 착용할 때, 비비드한 색상보다는 적당히 채도가 낮은것을 선택하면 부담스럽지 않고부드러운 느낌을 줄 수 있다.

‘주군의 태양’에서 소지섭은 스타일리시한 남성 수트 스타일의 정석을 보여줬다. 다양한 믹스매치 스타일을 지나치지 않고 세련되게 표현했다. 소지섭의 코디법을 참고해 올 가을 정통 클래식 수트를 그대로 입기 보다 다양한 요소를 활용해 멋이 넘치는 스타일링을 시도해보자.

<사진=SBS 주군의 태양 방송 캡쳐, 더클래스>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8:01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8:01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8:01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8:01 07/29
  • 금 : 72.82하락 0.218:01 07/29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