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콜 카라 탈퇴, 원년멤버 김성희 '화제' 소속사 어떻길래?

 
  • 머니S 서지원|조회수 : 54,382|입력 : 2013.10.04 23:22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걸그룹 ‘카라’ 니콜이 DSP미디어와 재계약 의사가 없음을 밝힌 가운데 과거 카라 멤버 김성희가 주목받고 있다.


4일 카라의 소속사 DSP미디어는 "정니콜은 DSP와의 재계약 의사가 없음을 밝혀와 오는 1월 예정대로 계약이 만료된다"라며 니콜의 탈퇴 소식을 전했다.


이후 소식을 접한 팬들은 한류 걸그룹으로 승승장구하는 ‘카라’에서 니콜이 탈퇴하려는 이유에 대해 주목했다. 특히 카라 원년 멤버 김성희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급증했다.

카라의 1기 멤버 김성희는 2007년 데뷔한 후 1집 활동까지 마쳤으나 2008년 2월 학업매진을 이유로 돌연 탈퇴를 선언했다.


김성희는 이후 한 종교단체에서 9살 연상인 성우 양지운 씨의 아들 양원준 씨를 만나 2011년 결혼식을 올렸다.


한편, 니콜 또한 카라 1기부터 활동했던 원년 멤버로, 국내 걸그룹 중에서 다섯손가락 안에 들 정도로 인기 있는 ‘카라’에서 원년 멤버들이 탈퇴해 소속사와 가수간의 관계에 대해 의문점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니콜 트위터>'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