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광산업전시회 329억 수출계약 성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차세대 광기반 융합사회 구현을 주제로 열린 ‘2013 국제광산업전시회’가 329억원 수출계약 성과를 거두고 지난 4일 성황리에 폐막됐다.

광주광역시(시장 강운태)에 따르면 한국광산업진흥회와 한국무역협회가 공동으로 개최한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에서는 미국, 일본, 러시아를 비롯한 27개국에서 바이어 100여명이 참가해 국내 광통신 및 LED 조명업체와 상담을 펼친 결과 네오마루, 제이룩스 등 73개사에서 수출상담액 2448억원, 수출계약액 329억원의 성과를 올렸다.

올해로 12회째를 맞는 이번 전시회는 동부라이텍 등 국내 LED관련 대기업을 비롯한 글로벌광통신, 오이솔루션 등 국내 광관련 국내외 164개 업체(286개 부스)가 참여하는 등 국내외 광산업체와 광관련 산학연 전문가 및 일반시민, 학생들의 높은 관심과 호응 속에 치러졌다. 전시회 3일 동안 총 1만5000여 명의 관람객이 행사장을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번 전시회는 창조경제의 핵심산업인 ICT산업을 비롯해 광기반 의료, 조선, 자동차, 농생명 등 다양한 융합제품을 전시해 새로운 산업 트렌드로 부상하고 있는 광융합 분야에 대한 미래상을 조망하고, 농생명 분야에서 의료기기와 농업용 등에 적용되고 있는 다양한 광융합 산업기술을 선보여 전시장을 찾는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특히 관람객들이 차세대 광산업의 성장동력 분야를 조망해 볼 수 있는 ‘광기반 융합산업 전시홍보관’과 ‘차세대 미래비전 특별관’, ‘LED조명 테마관’ 등을 통해 직접 광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체험해 봄으로써 광산업의 무한한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게 했다.

아울러 전시회와 병행 개최된 국제광융합기술컨퍼런스에서는 차세대 광산업의 핵심분야로 주목받고 있는 레이저와 광학분야에 대해 오범(OVUM)사의 수석애널리스트 줄리 쿤스틀러 등 국내외 저명인사 7명이 참여해 주제발표를 하고, 최근 창조경제에 대한 높은 사회적 관심을 반영해 국내외 광 관련 기업인과 관계자 250여명이 참가해 주제발표자와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번 2013 국제광융합기술컨퍼런스는 한국관광공사의 지역특화컨벤션 육성사업으로 선정돼 광주관광컨벤션뷰로가 한국광산업진흥회와 함께 내실있게 추진해 참가자들로부터 광통신과 LED분야의 국내외 현황과 전망을 조망할 수 있는 의미있는 기회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