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자 은행 예금계좌에 입금 가능해져

 
  • 박효주|조회수 : 4,018|입력 : 2013.10.14 15:2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간 사망자 은행 예금계좌에 입금이 제한되어 상속인이 별도의 채권 회수 절차를 진행해야 했지만 앞으로 이같은 불편이 없어질 전망이다.

14일 금융감독원은 금융소비자의 권익제고 차원에서 사망자 예금계좌에 입금이 가능하도록 개선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현재는 모든 은행들은 예금주 사망시 정당한 상속인 보호 및 분쟁 예방등을 위해 출금 뿐 아니라 입금거래까지 모두 제한하고 있다.

문제는 예금주의 갑작스런 사망 시 상속인이 고인의 채권 내역을 알기 어렵고, 채권회수 절차가 복잡해 혼란을 초래하는 등 권익을 침해할 우려가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금감원은 9개 은행에 사망자 계좌에 입금이 가능하도록 지도하는 한편, 사망신고 및 계좌 명의변경 등에 대한 안내와 홍보를 강화할 것을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같은 내용은 은행별 내규 및 전산시스템이 정비되는 대로 금년 중 시행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