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2억 미만 전세 '이제 찾아볼 수가 없네'

서울 2억 미만 전세 비중, 2008년 62.15%→2013년 30.53%

 
  • 머니S 김병화|조회수 : 3,291|입력 : 2013.10.15 12:1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2억 미만 전세 '이제 찾아볼 수가 없네'
전셋값이 지난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줄곧 상승세를 이어오면서 2억원 미만의 저렴한 전세 가구가 절반 이상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주상복합 포함) 118만3738가구를 대상으로 전세 금액별 차지하는 비중을 조사한 결과 전세가 2억원 미만이 차지하는 비중이 30.53%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2008년 동일 시점 62.15%보다 31.62%가 줄어든 수치로 5년 사이 절반 이상 감소한 셈이다.

2008년 당시 전세가 1억원대 가구수는 56만6045가구로 전체 111만4711가구 중 50.78%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그러나 2013년 현재 전세가 1억원대 가구수는 32만1316가구로 전체 118만3738가구 중 27.14%로 감소했다.

서울 모든 구에서 가구수가 줄었다. 특히 송파구가 2만8221가구에서 5246가구로 2만2975가구가 줄었고, 성북구가 3만5245가구에서 1만2348가구로 2만2897가구, 영등포구가 3만1192가구에서 1만333가구로 2만859가구가 줄었다.

전세가 1억원 미만 역시 2008년 12만6727가구로 11.37%를 차지했으나 2013년 현재 4만81가구로 크게 줄면서 전체 가구 중 3.39%를 차지하는데 그쳤다.

반면 전세가 2억원 이상에서는 2008년 대비 2013년 차지하는 비중이 늘었다.

2008년 전세가 2억원대 가구수는 28만3397가구로 전체 가구 중 25.42%를 차지했으나 현재는 43만8488가구로 전체 가구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37.04%로 늘었다.

3억원 이상 전세 가구 비중도 크게 늘었다. 2008년 당시 전체 가구에서 전세가 3억원 이상 가구가 차지하는 비중은 13만8542가구, 12.43%였으나 2013년 현재 38만3853가구, 32.43%로 5년 사이 20%가 늘었다.

특히 강남3구에서 가구수 증가가 높았다. 송파구가 2만1221가구에서 6만2750가구로 4만1529가구가 늘었고, 강남구가 4만129가구에서 7만856가구로 3만727가구, 서초구가 2만6910가구에서 5만3884가구로 2만6974가구가 늘었다.

김미선 부동산써브 선임연구원은 “이러한 현상은 매매시장 침체로 전세수요가 증가하면서 전세가가 상승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며 “현 부동산시장 역시 매매가는 약세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반면 전세가는 강세를 보이고 있어 3억원 이상 전세 비중은 더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