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반짝 가을 추위…17일 첫 서리 예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전남지역에 때이른 가을 추위가 찾아왔다.

15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16일 아침 최저기온은 9~12도로 이날보다 5도가량 낮아지면서 다소 쌀쌀하겠다.

특히 17일 오전에는 찬공기가 머물러 있는 가운데 복사냉각이 발생하며 아침 최저기온(7~11도)이 평년에 비해 3~4도 정도 떨어지고, 일부 산지에서는 첫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이번 반짝 가을 추위는 당분간 이어지다 오는 18일 오후부터 평년기온을 회복하겠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주 중반까지 기온이 평년보다 낮고 찬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돼 건강관리와 농작물 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 0%
  • 0%
  • 코스피 : 3248.90상승 23.9510:32 07/27
  • 코스닥 : 1051.35상승 3.7210:32 07/27
  • 원달러 : 1149.60하락 5.410:32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0:32 07/27
  • 금 : 71.59하락 0.6610:32 07/27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조세, 효율적이고 합리적으로 활용에 노력하겠다"
  • [머니S포토] 청년당원 만난 최재형 "이념 치우친 정책수립…청년 일자리 문제"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2021 세법개정안' 브리핑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