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화네트웍스, 제 8회 아시아 드라마 컨퍼런스 참가

 
  • 머니S 유병철|조회수 : 1,240|입력 : 2013.10.16 11:2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화네트웍스는 오는 19일까지 경주시에서 개최하는 ‘제 8회 아시아 드라마 컨퍼런스’에 참가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로 8회를 맞이한 ‘아시아 드라마 컨퍼런스’는 작가, 제작자 등 아시아 드라마 관계자를 위한 자리로 부산에서 처음 개최했으며 이후 중국 상해, 일본 나가사키 등 아시아를 대표하는 국가들이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국내외 리메이크 작품 성공사례 및 개선 방안’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컨퍼런스는 중국, 일본, 필리핀, 한국 등 총 4개 국가별 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되며, 아시아 유력 드라마 작가·제작자 · 관계자들 10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매년 컨퍼런스에 참가하고 있는 삼화네트웍스는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했던 제2회 컨퍼런스 이후 상하이미디어그룹(SMG)과 한중 합작으로 <미로>를 제작, 중국 전역에서 방영했다.

<미로>는 1992년 고두심과 노주현이 주연을 맡은 KBS드라마 ‘남편의 여자’의 리메이크 작품으로 이종원, 신애 주연에 <호텔리어>, <왕초>등을 연출 한 장용우 감독의 작품이다.

안제현 삼화네트웍스의 대표이사는 “최근 해외 드라마의 리메이크 작품이 새로운 한류드라마로 부상함과 동시에 해외를 겨냥한 한국드라마의 리메이크 작품제작에도 관심을 갖고 참여 할 필요가 있다”며 “리메이크 작품을 넘어 해외 작가와 국내 제작사의 공동 작업도 확대 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623.97하락 23.4112:28 05/24
  • 코스닥 : 876.87하락 6.7212:28 05/24
  • 원달러 : 1264.00하락 0.112:28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2:28 05/24
  • 금 : 1847.80상승 5.712:28 05/24
  • [머니S포토] 김동연 "민주당 큰 변화와 뼈 깍는 혁신 필요 다시금 생각"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 [머니S포토] 尹 정부 '첫' 총리 한덕수,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김동연 "민주당 큰 변화와 뼈 깍는 혁신 필요 다시금 생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