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産 자전거, 내년 무관세로 유럽 수출 예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럽 3대 자전거수출국인 필리핀이 내년 1월부터 자전거를 무관세 수출할 것으로 보인다.

유럽의 한 전문매체는 유럽연합이 내년 1월 발효될 새 '개발도상국 일반특혜관세제도(GSP+)'에 필리핀, 파키스탄, 우크라이나 등을 포함시킬 가능성이 크다고 최근 밝혔다.

현행 GSP 대상국은 캄보디아 등 50개국이다.

필리핀은 현재 일반자전거 14%의 관세를 10.5%로, 전기자전거의 6%를 2.5%로, 그리고 용부품의 4.7%를 1.2%로 낮춰 수출하고 있다.

따라서 무관세 수혜가 더해지면 필리핀의 유럽 자전거 수출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캄보디아의 경우 무관세 혜택에 힘입어 2011년(상반기 기준) 14만대에서 2012년 52만대로 수출량이 늘었고, 올해는 80만대까지 내다보고 있다.

한편 필리핀은 지난해 상반기 대비 4.7% 증가한 34만대(평균가 44.66유로)의 자전거를 올해 상반기 유럽에 수출했다.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5:32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5:32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5:32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5:32 01/18
  • 금 : 55.39하락 0.3115:32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