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동양증권, 녹취록 투자자에 제공 해야"

 
  • 박효주|조회수 : 2,201|입력 : 2013.10.29 11:2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9일 금융위원회는 동양증권이 녹취록 파일을 투자자에게 제공해야 한다는 유권해석을 내렸다.

동양그룹 계열사 회사채와 기업어음(CP) 투자자들은 투자 당시의 녹취록 파일을 요구했지만 동양증권은 곤란하다는 입장으로 맞서왔다.

녹취자료는 투자자들이 불완전판매 여부를 판단하는 데 있어 결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금융위는 금융감독원과 동양증권이 이런 논란과 관련해 유권해석을 요구하자 양측에 이같은 내용을 통보했다.

금융위 관계자는 "증권사가 투자권유 및 투자자 의사표시 등을 위해 기록을 유지하고 있다면 규정에 따라 녹취자료를 제공하는 것이 맞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3050.31상승 37.3613:40 03/02
  • 코스닥 : 924.84상승 10.913:40 03/02
  • 원달러 : 1123.20하락 0.313:40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3:40 03/02
  • 금 : 64.23하락 0.0613:40 03/02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