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업계, 주연보다 ‘조연’ 뜬다?

11번가, 중소기업 화장품 모은 ‘뷰티커머스’ 론칭

 
  • 김진욱|조회수 : 2,690|입력 : 2013.10.30 11:0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뷰티업계, 주연보다 ‘조연’ 뜬다?
불황에 저비용으로 피부를 지키는 뷰티 노하우가 공개된다. SK플래닛 오픈마켓 '11번가(www.11st.co.kr)'는 중소기업 화장품을 한 데 모은 '무명의 반란' 전문관을 론칭한다고 30일 밝혔다. 불황에 유통구조를 최소화해 화장품 가격 거품을 해소하고, 원브랜드 원셀러 구조인 중소기업 제품 대중화에 앞장서 중소상인과의 상생경영을 도모하기 위한 취지다.

최근 소셜커머스를 중심으로 대중성이 덜한 중소기업 브랜드가 인기를 끌고 있다. 경기침체가 계속되며 고가의 명품 화장품을 선호했던 기존과는 달리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가 높은 제품을 선호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올해 1월~10월29일까지 11번가 내 중소기업 제품 매출은 전년 동기간 대비 30% 증가했다. 지난 16일 식약처(식품의약품안전처)자료에 따르면 시중에서 판매되는 수입 화장품의 가격이 원가보다 최대 6.5배 높은 값으로 나타나 관련상품에 대한 수요는 더욱 증가할 전망이다.

11번가 허지원 뷰티팀장은 “경기침체에 ‘저렴이’ 제품이 인기를 끌며 화장품 구매에도 가성비의 가치는 날로 증가하고 있다”며 “메이저 브랜드와 달리 오프라인에서 구매가 어렵다는 점에 착안, 소비자와의 접점을 강화하고자 론칭했다”고 말했다. 또 “일회성으로 진행되는 소셜커머스와 달리 원하는 제품 및 신상품을 언제든지 구매할 수 있도록 소비자의 편의를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11번가는 중소 브랜드 제품을 한 데 모은 ‘뷰티커머스’ 전문관을 운영한다. 먼저 'BRTC 리얼 퍼스트 옴므 2종세트'는 11번가 단독 론칭을 기념해 판매가(5만9000원) 대비 66% 할인한 1만9800원에 내놓는다. 3만원 상당의 '칼미아 허브 클렌징 오일 젤(100ml)'은 9900원이다. 1개 구매 시 1개를 추가로 제공한다. 피부 보습을 도와줄 '맥퀸뉴욕 울트라 모이스트 크림 50g(판매가4만5000원)'은 3개에 9800원이다. '끌라뮤 세범 클리어 팩트와 올인원 수분 크림 2종 세트’는 판매가의 절반인 9900원에 선보인다. ‘미즈온’, ‘카오리온’ 등의 제품 구매도 가능하다.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