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대책위,"교학사 교과서, 왜곡 바로잡아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5·18 대책위,"교학사 교과서, 왜곡 바로잡아야"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이하 대책위) 제4차 시국회의가 6일 오후 광주광역시청 3층 중회의실에서 강운태 시장, 조호권 시의장, 장휘국 교육감, 지역원로들과 5·18단체, 시민사회단체, 법조계, 학계, 종교계 등 각계 대표 27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시국회의에서는 ▲교과서 대응위원회의 교학사 검정 취소요구 활동 ▲1차 형사고발 건에 대한 법률대응 추진 사항 ▲대구지방법원 전사모 회원 10명에 대한 무죄판결 사항 ▲‘임을 위한 행진곡’ 공식기념곡 지정 추진 사항 ▲5·18 홍보 동영상 제작 사항 등 대책위의 그동안 추진 사항을 보고받고 향후 계획을 논의했다.

대책위은 이날 교육부에서 교학사 교과서가 ▲일제강점기와 독재를 미화 ▲독립·항일운동이나 정부수립 이후로 민주화 과정의 문제점 ▲반미 특위 ▲4·19혁명 ▲1970년 군부독재 ▲5·18민주화운동 등 민주화 과정에서의 왜곡을 바로잡는 것이 중요하다며 검정취소를 요구하고, 검정이 통과되더라도 채택률이 제로(Zero)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또한 교학사에 5·18민주화운동의 의의,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사실 등이 집필될 수 있도록 정식공문을 발송하기로 했다.

대책위는 특히 5·18민주화운동의 역사왜곡, 폄훼에 대한 명확한 처벌규정 개정이 시급한 것으로 의견을 모아 6월3일 최민희 의원 외 19명이 국회에 제출한 ‘5·18민주유공자 예우에 관한 법률’ 개정안을 법률팀에서 검토·보완·수정해 조속한 시일에 국회에 건의키로 했다

5·18정신계승·선양 사업으로 ▲5·18 홍보 영상물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11분) ▲유튜브 영상 ‘유네스코가 말하는 5·18의 진실’(6분) ▲홍보만화 ‘제국의 안습_진짜 영웅들’(96쪽)이 제작 완료됐기 때문에 전국 시·도, 교육청(초·중·고), 각급 기관·단체에 보급하고, 인터넷 유튜브 등에 게시하기로 했다.

5·18 대책위,"교학사 교과서, 왜곡 바로잡아야"

한편 대책위원회 위원들은 옛 도청 별관을 철거하면서 발생한 흙을 활용해 ▲시청 앞 평화공원 ▲5·18기념공원 ▲5·18자유공원에 회화나무를 심는 식재행사를 개최했다.

옛 도청 별관과 회화나무는 1980년 5월 당시 가장 치열했던 역사적 현장을 지켜본 5·18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상징물들로, 5·18역사왜곡대책위원과 함께 식재해 5·18민주화운동 오월정신을 되새기고 역사 바로 세우기의 책임감을 갖는 자리가 됐다.

 

  • 0%
  • 0%
  • 코스피 : 2620.54상승 0.112:40 05/18
  • 코스닥 : 869.47상승 3.4912:40 05/18
  • 원달러 : 1271.70하락 3.312:40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2:40 05/18
  • 금 : 1818.20상승 4.712:40 05/18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김동연 "경기지사 선거, 도민 위한 선거...정치싸움 흘러 안타까워"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누구나 내집 마련... SH임대주택 15만호 공급"
  • [머니S포토] 광주로 향하는 이종섭 국방부 장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