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그룹, 창립 10주년 "원전사태 큰 죄 지었다…자숙"

 
  • 박성필|조회수 : 2,787|입력 : 2013.11.09 10:42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구자열 LS그룹 회장이 지난 8일 안양 LS타워 강당에서 열린 창립10주년 행사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구자열 LS그룹 회장이 지난 8일 안양 LS타워 강당에서 열린 창립10주년 행사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LS그룹이 창립 10주년을 원전사태에 대한 자숙의 시간으로 삼겠다고 공표했다.

LS그룹은 지난 8일 경기도 안양 LS타워 대강당에서 열린 기념행사에서 이같이 밝혔다. LS그룹은 오는 11일 창립 10주년을 맞이한다.

이날 구자열 LS그룹 회장은 "LS그룹의 출범 이후 10년 동안 이토록 참담하고 부끄러운 날은 없을 것"이라며 "원전부품 시험성적서 조작과 담합으로 국민과 정부에 불편을 끼친 부분에 대해 모두 통렬히 반성하고 사죄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구 회장은 "국민과 정부, 관계기관에 큰 죄를 지었다"며 "오직 원전 가동 정상화를 위해 가능한 모든 방안을 강구하고 이에 대한 책임을 성실히 다해 지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기념행사는 회장단과 사장단, 그룹 임직원 400여명이 참석했다. 화려한 이벤트보다는 내부적인 반성과 사태 수습에 초점을 맞추고 간소하게 진행됐다.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23:59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23:59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23:59 05/06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23:59 05/06
  • 금 : 67.17하락 0.5923:59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