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동 임대료가 세계 9위나? 얼마기에…

 
  • 노재웅|조회수 : 2,168|입력 : 2013.11.13 17:44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명동이 세계에서 임대료가 9번째로 비싼 상권으로 꼽혔다.

13일 글로벌부동산컨설팅사인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에 따르면 최근 1년간 64개국, 334개 주요 번화가의 임대료 추이를 조사한 결과 명동상권의 1㎡당 월평균 임대료는 75만60원으로 지난해보다 6.4% 올라 세계 9위를 기록했다.

세계에서 임대료가 가장 비싼 상권인 홍콩의 코즈웨이베이는 1㎡당 월 309만원으로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뉴욕 5번가(256만원), 프랑스 파리 샹젤리제거리(164만원), 영국 런던 뉴본드스트리트(107만원), 일본 도쿄 긴자거리(100만원), 이탈리아 밀라노 몬테나폴레오네거리(92만원), 스위스 취리히 중앙역거리(89만원), 호주 시드니 피트스트리트몰(87만원)이 뒤를 이었다.

한편 국내에선 명동에 이어 강남역(64만6568원)과 신사동 가로수길(29만2943원)이 비싼 임대료를 보였다.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