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시간선택제 일자리 500명 채용

 
  • 배현정|조회수 : 2,414|입력 : 2013.11.17 11:16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은행은 정부의 시간선택제 일자리 정책에 적극 동참해 일자리 창출을 통한 따뜻한 금융을 실천하고자 2016년까지 총 500여개의 시간선택제 일자리를 창출한다고 17일밝혔다.
 
신한은행은 육아 및 가사 등의 이유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들이 사회에 다시 진출해 꿈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해 입출금 및 제신고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시간제 Retail Service직(정규직으로 이하 시간제 RS직)을 채용한다. 이에 따라 2014년 상반기에 200명, 2015년 200명, 2016년 100명 수준으로 총 500여명의 시간제 RS직을 채용할 계획이다. 시간제 RS직은 경력단절 여성들의 일반적인 생활패턴을 고려해 오후 4시간 근무하며 정년이 보장되며 근로시간에 비례한 연봉, 중식대와 교통비를 100% 지급 받고 기존 전일제 직원과 동등한 수준의 복리후생 혜택을 적용 받는다.
 
신한은행은 오는 26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3 시간선택제 일자리 채용박람회’에서 은행권으로는 유일하게 채용 상담을 진행하고, 12월 16일부터 신한은행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서를 접수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일자리 창출이라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시간제 RS직 채용을 결정했고, 육아 및 가사를 위해 퇴직한 금융권 경험이 있는 여성인력들이 많은 관심을 가질 것으로 보인다”며 “시간제 RS직이 여성들의 일자리 창출은 물론 대 고객 서비스 향상에도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