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아란유치원에서 마련한 2000여만원 기금 받아

 
  • 박성필|조회수 : 1,821|입력 : 2013.11.19 17:57
 
기사공유
아란유치원 학부모와 오병희 병원장(오른쪽에서 7번째) 및 병원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대학교병원은 서울 압구정동 아란유치원 학부모들로부터 총 2000여만원의 불우환자지원기금을 전달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아란유치원은 지난 1995년부터 올해까지 매년 불우환자돕기바자회를 열고 수익금 전액을 함춘후원회에 기부해왔다.

서울대병원 관계자는 “지난 1995년 아란유치원이 행사 수익금 기부처를 찾던 중 당시 서울대병원에 수련 중이던 소아흉부외과 레지던트가 아란유치원생의 학부모인 것이 인연이 돼 함춘후원회를 통해 불우소아환자를 지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오병희 서울대병원장은 “매년 잊지 않고 불우한 환아를 위한 사랑의 손길을 전달하는 모습에 큰 감명을 받았다”며 “아란유치원의 뜻에 따라 이 기금을 소중한 곳에 유익하게 쓰겠다”고 말했다.

아란유치원이 현재까지 병원에 지원한 금액은 총 3억2078여만원이며 지난 10월까지 총 217명의 환자에게 도움을 줬다.

머니위크 박성필 기자 feelps@mt.co.kr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