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구마 검은무늬병, 검은 부위 잘라내도 소용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구마 검은무늬병, 검은 부위 잘라내도 소용없어
그동안 열심히 자라준 고구마. 이제 수확해서 맛있게 먹을 때다. 그런데 지난 4일 KBS위기탈출 넘버원에 방송되었던 고구마 검은무늬병이 다시 한번 화제다.

고구마가 토양에 있을 때 상처가 생기면 상처를 통해 침입한 검은 무늬병에 걸리게 된다. 통상 병든 고구마에서 옮겨지는데, 토양에 존재하는 거세미나 풍뎅이 등이 파먹은 곳에서 주로 발병된다. 

초반에는 증상이 나타나지 않다가 저장하는 과정에서 발병되는 경우가 많은 고구마 검은무늬병은 한쪽 면부터 검게 변색되는 것이 특징이다. 하지만 그 부위를 잘라낸다고 해도 소용없다. 싹이 난 고구마는 싹을 발라내고 먹으면 안전한데 반해 이미 고구마 전체에 독소에 퍼져 있기 때문에 굽거나, 찌거나 하면서 익혀 먹어도 소용없다. 
고구마 검은무늬병에 걸린 고구마에 들어있는 독소는 이포메아마론 독소다. 동물들이 먹으면 호흡곤란을 일으키며, 폐와 간이 괴사하여 결국 폐사하게 된다. 사람 역시 복통과 고열, 설사를 경험할 수 있다. 

고구마 검은무늬병을 방지하려면 병에 걸리지 않는 좋은 품종을 선택해 재배하고 3년 이상 재배하지 않은 포장에서 육묘해야 한다. 만일 병든 개체가 있다면 조기에 제거하는게 바람직하다.
그리고 수확 후 바로 온도 30~35℃, 습도 85~~90%의 조건에서 5~10일간 큐어링(curing)처리한 다음 저장하면 고구마 검은무늬병의 발생을 크게 줄일 수 있다고 한다. 

 

  • 0%
  • 0%
  • 코스피 : 2414.71하락 2.2513:24 03/23
  • 코스닥 : 819.56상승 6.1313:24 03/23
  • 원달러 : 1280.10하락 27.613:24 03/23
  • 두바이유 : 74.59상승 0.8513:24 03/23
  • 금 : 1949.60상승 8.513:24 03/23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국토위 전체회의, 발언하는 원희룡 국토부 장관
  • [머니S포토] 이종섭  장관 "북한이 어제 쏜 순항미사일은 4발"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