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경 퍼거슨 앞에서 박지성 오마주 데뷔골. 오마주 뜻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하는 김보경(24·카디프시티)이 시즌 첫 번째 골이자 프리미어리그 데뷔골을 터뜨렸다.

김보경은 25일(한국시간) 영국 웨일스의 카디프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와의 2013-2014 프리미어리그 홈경기에서 1-2로 뒤지던 후반 추가시간에 동점골을 넣어 팀을 패배에서 구해냈다.

김보경은 후반 32분 교체 투입되었으며 경기 종료 약 3분 전 피터 위팅엄이 왼쪽에서 올린 프리킥 크로스를 문전에서 머리로 받아 맨유 골망을 갈랐다.

김보경은 지난 시즌까지 챔피언십(2부 리그)에서 활약하다 팀이 승격하면서 올시즌 프리미어리거로 거듭났으며 이날 득점이 그의 프리미어리그 데뷔골이다.
 
이날 경기는 지지난해까지 그를 후계자로 지명했던 박지성이 뛰던 팀이라 더욱 화제가 되었다. 여기에 박지성을 아끼던 알렉스 퍼거슨이 관중석에서 동점골이 터지던 순간 분노하는 장면이 보여 더욱 극적이었다. 
 
박지성이 뛰던 팀과의 경기에서 그를 키운 스승이 보는 앞에서 골을 넣은 것이 박지성을 향한 최고의 '오마주'가 아닐까. 
 
한편 한 포털 사이트에서는 '오마주 뜻'이 주요 검색어로 떠올랐다. 
 
프랑스어 오마주(Hommage) 뜻은 '경의, 존경'. 보통 영화인이 자신이 존경하는 작가나 영향을 받은 작품 등에 보내는 헌사로써 특정 장면을 모방하는 것을 말하는데, 원작 영화 속의 장면을 그대로 삽입할 수도 있으며 유사한 분위기를 모방하거나 혹은 특정 감독의 스타일을 따라하기도 하는 등 다양한 방법이 있다.

기존 영화를 모방한다는 점에서는 패러디와 유사하나 목적은 정반대.

홍콩의 영화감독 오우삼(吳宇森)의 작품을 보고 영화 감독의 꿈을 가졌던 쿠엔틴 타란티노가 <저수지의 개들(Reservoir Dogs)>에 오우삼의 <첩혈쌍웅(牒血雙雄)>등에 나오는 권총 액션 장면을 각색하여 삽입한 것이나, 브라이언 드 팔마 감독이 <전함 포템킨>에 나오는 오데사의 계단 신을차용해 <언터쳐블>에 삽입한 것이 대표적인 오마주다. 
사진=임성균 기자, 출처=머니투데이B
사진=임성균 기자, 출처=머니투데이B

피겨여왕 김연아도 자신에게 응원을 보내준 국민에게 바친다는 의미로 '오마주 투 코리아'를 그의 프로그램 이름으로 사용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2438.19하락 42.2115:32 02/06
  • 코스닥 : 761.33하락 5.4615:32 02/06
  • 원달러 : 1252.80상승 23.415:32 02/06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5:32 02/06
  • 금 : 1876.60하락 54.215:32 02/06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첫날…인사 나누는 한덕수 총리·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