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이라크서 6억9333만달러 항만공사 수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우건설, 이라크서 6억9333만달러 항만공사 수주
알 포우 항만공사 계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아싸드 GCPI PD, 오므란 바드히 GCPI 의장, 이라크 교통부차관 벤킨 리카니, 하디알 아미리 이라크 교통부장관, 박영식 대우건설 사장, 주이라크 김현명 대사, 알베로토 스코티 감리회사 테크니탈 사장, 홍기표 대우건설 해외영업본부장(사진제공=대우건설)


대우건설은 이라크 남부 바스라주에서 6억9333만달러(한화 7360억원)의 방파제 건설 공사를 수주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8월 7억달러 규모의 이라크 AKKAS 연가스 시설 수주에 이어 또다시 대형 토목공사를 수주하면서 대우건설은 시장과 공종 다변화라는 해외 수주 전략을 성공적으로 실행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이라크 항만청(GCPI)에서 발주한 이번 공사는 이라크 남부 바스라 주 알 포우(Al Faw) 지역에 조성되는 신항만 사업 중 15.85km 길이의 사석방파제 공사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30개월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 항만공사 수주는 대우건설의 기술력과 보유 중인 해상장비를 활용한 가격경쟁력으로 설계와 가격 심사 모두에서 국내외 유명 건설사들의 경쟁을 꺾고 수주에 성공했다”고 이번 수주의 배경을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8:03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8:03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8:03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8:03 04/14
  • 금 : 61.58상승 0.4818:03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