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예체능', 살아있는 농구 전설 ‘허재’의 압도적 1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동네 예체능', 살아있는 농구 전설 ‘허재’의 압도적 1분

다음주 12월 3일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 ‘농구의 전설’ 허재 감독이 1일 감독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전주 KCC 이지스의 감독 허재는 지난 11월 26일 방송된 다음 주 예고편에 단 1분만 출연했음에도 강력한 카리스마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이날 예고편에는 허재 감독이 강호동에게 “너 말 잘 들어 알았어?”라고 호통을 치거나, 멤버들에게“혼날 사람들은 또 혼나”라고 꾸중을 하고, 강도 높은 훈련을 시키는 등 멤버들을 들었다 놨다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1분 등장만으로도 기대감을 모으고 있는 허재 감독은 독보적인 실력으로 농구계에 숱한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농구 귀재다. 그는 중앙대 4학년이던 1987년 대학농구연맹전에서 혼자 54득점을 올리며 한 경기 75득점을 올리기도 했으며, 1990년 세계선수권대회에서는 62득점을 올리며 한 경기 최다 득점 기록을 세운 바 있다. 국내뿐만 아니라 국제에서도 농구 귀재라는 평가를 받는 이유다.


한편, 최근 ‘우리동네 예체능’은 생활체육을 예능과 접목시킨 프로그램으로 현재 농구편이 진행 중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멤버 중 배우 김혁이 덩크슛에 이어 화려한 백덩크를 선보이기도 했다. 


이날 44대 43으로 강원도 원주 팀을 아슬아슬하게 이긴 ‘우리동네 예체능’은 시청률 6.2%(닐슨 코리아)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사진=KBS2 ‘우리동네예체능’>   


 

  • 0%
  • 0%
  • 코스피 : 2490.80상승 17.6918:01 08/05
  • 코스닥 : 831.64상승 6.4818:01 08/05
  • 원달러 : 1298.30하락 11.818:01 08/05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5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5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 [머니S포토]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22'
  • [머니S포토] 페라리 296 GTS, 손끝으로 전달되는 묵직함
  • [머니S포토] 소녀시대 '하트 발사~'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