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화네트웍스, 3Q 누적 영업익 27억 전년比 514.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프로그램 제작사인 삼화네트웍스는 3분기 매출액 113억원 영업이익 7억원 당기순이익 7억7000만원을 달성했다고 28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매출액은 619.2%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204.3%, 당기순이익은 174% 증가하면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그 결과 3분기 누적 매출액은 356억원, 영업이익 27억원, 당기순이익 31억원을 달성했으며, 전년 동기대비 매출액은 343.8%, 영업이익은 514.3%가 증가했고 당기순이익도 252.8% 증가하면서 대규모 흑자전환했다.

지난 6월부터 10월까지 SBS에서 방송 된 <결혼의 여신>이 이번 분기의 가장 큰 매출을 차지했으며 해외판권 및 광고매출 등도 기여했다. 또한 <구가의 서>가 한류스타 연기자의 출연 및 높은 작품 완성도로 해외판권 매출에 큰 역할을 하였다.

올해 삼화네트웍스는 JTBC <무자식 상팔자>(40부작) , MBC <구가의 서>(24부작), SBS <결혼의 여신>(36부작)을 제작했으며, 현재 SBS에서 방영 중인 <세번 결혼하는 여자>(32부작)도 제작하고 있다.

이는 회사의 오랜 제작경험과 함께 국내 권위 있는 작가들과의 계약이 방송 편성에 큰 역할을 하고 있으며, 이러한 성장세는 내년에도 지속 될 전망이다.

안제현 삼화네트웍스 대표이사는 “작년에 비해 제작 편수의 증대로 2분기 때 전년 실적을 상회하는 수준의 매출을 달성했고, 이번 3분기 356억원 누적 매출은 올해가 회사의 사상 최대실적이 될 것임을 입증한 결과”라며 “향후 SBS의 <세번 결혼 하는 여자>의 공급계약도 마무리 단계”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