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고강도 조직개편 나선다…본사인력 120명 재배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전력공사 로고
한국전력공사 로고
한국전력이 경영효율화를 위해 본사인력 120여명을 일 현장재배치한다. 

한전은 29일 불필요관리예산을 절감하고 본사인력 1500여명의 8% 수준인 120여명의 인력을 고객호수 및 전력설비가 급증한 지역 등 일선현장에 배치해 현장 역량을 대폭화할 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개편안에 따르면 본사는행 8개 본부 중 조달본부를 폐지한. 또 재무개선을 위해 특별위원회를 '재무개선 비상대책위원회'로 확대재편하는 한편 부채대책실을 별도로 신설해 사무국 역할을 맡겼다.

한전은 앞으로 인건비 반납과 자회사 지분 매각, 비용 절감 등을 통해 부채비율을 15%포인트 이상 낮출 계획이다.
 

  • 0%
  • 0%
  • 코스피 : 3255.92상승 3.7913:33 06/15
  • 코스닥 : 995.34하락 2.0713:33 06/15
  • 원달러 : 1118.00상승 1.313:33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3:33 06/15
  • 금 : 72.01상승 0.8313:33 06/15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잘생겼다" 김우빈, '부끄러워 하며 손하트 발사'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