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록 KB금융 회장 "국민은행 사태 진심으로 죄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영록 KB금융지주회장이 최근 KB국민은행에서 불거진 부실경영 사태에 대해 처음으로 공식 사과했다.

임 회장은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사랑의 김장나눔' 행사에 참석해 "최근 일어난 불미스러운 일들에 대해 진심으로 죄송하게 생각한다"면서 "그룹의 회장으로서 책임질 부분이 있으면 책임질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그는 이어 우리투자증권 인수에 대해 "오랫동안 TF팀을 구성해 준비해온 만큼 이번 사태가 악영향을 미치지 않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7일에는 이건호 국민은행장이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8:03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8:03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8:03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8:03 09/28
  • 금 : 76.17상승 1.418:03 09/28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