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컴백일 예언한 허경영, 그는 정녕 도인인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민주공화당 허경영 총재가 최근 대세 아이돌 그룹 엑소(EXO)의 컴백일을 정확히 맞추었다.


최근 방송된 SBS E! ‘K-STAR NEWS’에 출연한 허경영 총재는 “12월 5일 정도에 엑소가 컴백할 것이다”라며 컴백일 예측을 했고, 실제로 엑소의 컴백 날짜가 12월 5일로 공개돼 예측이 사실로 들어맞았다.


이날 방송에 출연한 허경영은 엑소에 대한 질문에 “전부 내 흉내를 내는 것이고 나를 오마주했다”며 “이들은 12월 5일 정도에 컴백할 것이며, 크리스마스 흥행을 노릴 것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12명의 멤버로 구성된 아이돌 그룹 엑소(EXO)는 12월 9일 겨울 스페셜 앨범 '12월의 기적'을 발표하고 5일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첫 컴백 무대를 선보일 계획이다.

<사진=허경영 홈페이지, SM엔터테인먼트>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08하락 1.3118:01 06/18
  • 금 : 72.35하락 0.43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