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준대형까지 하이브리드 라인업 강화

2일부터 K5·K7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아자동차가 준대형까지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강화하고 하이브리드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기아차는 2일부터 전국 지점을 통해 이달 16일 출시 예정인 ‘K7 하이브리드’와 ‘K5 하이브리드’ 개조차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하이브리드 라인업 전용 모델명을 적용해 K7 하이브리드는 ‘K7 하이브리드 700h’로, K5 하이브리드의 개조차는 ‘K5 하이브리드 500h’로 새롭게 명명했다.

제품명 뒤에 붙은 ‘700h’와 ‘500h’의 첫글자 ‘7’과 ‘5’는 각각의 차급을 의미하며, 가운데 ‘00’은 에너지 순환을 상징하는 ‘원(圓)’과 배출가스 ‘0’을 지향한다는 뜻을 담고 있고, 마지막 ‘h’는 하이브리드자동차를 상징한다.

기아차, 준대형까지 하이브리드 라인업 강화
K7 하이브리드 700h는 159마력, 21.0토크의 세타 2.4 MPi 엔진과 35KW의 전기모터를 장착했다. 준대형차의 동력성능과 함께 16.0km/l의 높은 연비를 구현했다. 이는 경차 연비(모닝 1.0 가솔린 A/T 기준 15.2km/l)를 웃도는 수준인 동시에 동급 가솔린모델(K7 2.4 가솔린 A/T 기준 11.3km/l)대비 40% 이상 개선된 수치다.

K5 하이브리드 500h는 16.8km/l의 연비를 실현했으며 150마력, 18.3토크의 누우 2.0 가솔린엔진과 35KW의 전기모터를 장착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이번 준대형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K7 하이브리드 700h 출시를 통해 친환경차의 선두주자로서 기아의 비전을 제시하고 준대형차의 정숙성, 편안함, 그리고 연비와 같은 경제성을 모두 잡으려는 고객들에게 좋은 선택지를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아차는 이번 K7·K5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고객에게 하이브리드자동차의 높은 연비를 만끽할 수 있도록 100일간의 평균 유류비에 해당하는 50만원을 지원하는 ‘100일 연비 체험’ 이벤트를 진행한다.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18:01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18:01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18:01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8:01 09/23
  • 금 : 73.30상승 0.418:01 09/23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