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트라우마센터, 정혜신 박사 초청 인문학 강좌

‘사람에게는 마음이 있다’ 주제로 오는 10일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주광역시(시장 강운태)는 세계인권선언 65주년을 기념해 오는 10일 오후 5·18기념문화센터 대동홀에서 광주트라우마센터 주관으로 네번째 치유의 인문학 강좌를 개최한다.

이번 강연은 ‘사람에게는 마음이 있다’라는 주제로 정신과 전문의 정혜신 박사가 맡는다.

정혜신 박사는 현 서울시 정신보건사업지원단장으로 쌍용자동차 ‘와락’, 한진중공업, 광주트라우마센터 등에서 치유를 위한 집단상담을 진행했다. 저서로는 <당신으로 충분하다>, <홀가분>, <마음과 마음>, <남자vs남자> 등이 있다.
  
이날 강연에서는 관계를 맺을수록 사람에게 받는 상처가 더욱 깊어진다고 느낄 때 우리가 어떻게 해야 하는지, 황폐하고 고단한 삶을 치유할 본질은 어떤 것인지에 대해 시민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치유의 인문학은 광주시민과 함께하는 치유공동체 조성을 위해 마련된 사업으로 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다음 강연은 내년 2월 열릴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