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츠 안에 내의가? 보온성 높인 ‘히든 퍼’ 부츠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공=스퍼
제공=스퍼

에스팀아이엔씨(대표 홍익표)의 브랜드 ‘스퍼(spur)’가 부츠 안에 내의를 입은 듯 숨겨진 퍼(fur) 안감으로 보온성을 강화한 ‘히든 퍼(Hidden Fur)’ 부츠 상품을 출시했다.

히든 퍼 부츠는 발바닥을 제외한 안감 전체에 퍼 안감을 사용, 보온성을 강화했으며 전체적인 라인은 슬림핏을 사용해 라인감을 살렸다.

또한 모든 부츠 상품에 사이드 지퍼가 구성되어 착화가 용이하도록 디자인됐으며 고무 밑창으로 제작된 미끄럼방지 러버솔(rubber sole)을 사용해 겨울철 눈길에서도 신을 수 있도록 안전성 역시 고려했다. 가격은 6만 9000 ~ 10만 90000원대.

스퍼의 홍익표 이사는 “겨울 한파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지속될 것으로 예상해 디자인과 기능성을 고려한 방한용품 출시에 중점을 두었다”며 “히든 퍼 부츠는 가죽에 퍼를 덧댄 상품으로 라인감을 살리며 보온성을 보완한 이 제품에 대한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98.10하락 17.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