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장 추운 곳, 이곳에는 어떤 동물이 살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계에서 가장 추운 곳, 거주동물, 북극 여우'
벨루가(흰고래) 고래 (제공=여수엑스포, 출처=머니투데이DB)
벨루가(흰고래) 고래 (제공=여수엑스포, 출처=머니투데이DB)
주중반이후 맹추위가 예보되어 있는 가운데, '세계에서 가장 추운 곳'이 한 포털사이트의 주요 키워드로 떠올랐다.

이번에 기록된 세계에서 가장 추운 곳은 미 국립 빙설 데이터 센터에서 측정한 수치로 결정되었다.

센터에 따르면 세계에서 가장 추운 곳은 일본의 남극기지 돔 후지가 위치한 산의 3779m 지점 산등성이. 기온은 섭씨영하 91.2도(이하 섭씨)였다. 이는 기존 세계에서 가장 추운 곳 기록(영하 88.3도)을 갱신한 기온.

센터 측은 “위성을 통해 이 지점 1km²의 평균 온도를 측정했다” 면서 “지구상에서 이곳보다 더 추운 곳은 없다”고 밝혔다.

한편 사람이 거주하는 곳 중 세계에서 가장 추운 곳은 러시아 시베리아에 자리한 오미야콘으로 지난 1926년 영하71.2℃ 기온을 기록한 바 있다. 따라서 연구목적이 아니라면 이번에 조사된 세계에서 가장 추운 곳은 사람이 살기에는 정말 힘든 곳이라는 것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다.

그러면 사람이 아닌 동물 중에는 이곳에서 살수 있는 것이 있을까? 결론부터 말하면 없다. 현재 밝혀진 가장 추운 곳에서 사는 동물은 북극 여우인데 영하 50도에서 생존 가능하다고 알려져 있다. 다음으로 벨루가 고래, 범고래, 일각 고래 등의 순으로 추운 곳에서 살 수 있다고 한다.

 

  • 0%
  • 0%
  • 코스피 : 3305.56상승 19.4609:31 06/25
  • 코스닥 : 1018.70상승 6.0809:31 06/25
  • 원달러 : 1129.40하락 5.509:3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09:31 06/25
  • 금 : 73.73상승 0.309:31 06/25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