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메가박스, 아프리카에 '이동식 영화관' 제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텔레콤이 메가박스와 손잡고 개발도상국 어린이들을 위한 문화교육 프로젝트 '시네마 천국'을 시작했다고 10일 발표했다.

SKT-메가박스, 아프리카에 '이동식 영화관' 제공
이번 프로젝트는 지난해부터 SKT와 메가박스가 함께 진행해 오던 대중문화 후원 프로그램 '가능성의 상자'의 일환으로 진행된 것으로, 대중문화를 접하기 어려운 개발도상국에 이동식 영화관을 개설해 영화를 통한 교육·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시네마 천국의 첫 시범 상영회는 지난 10월 아프리카 세네갈에서 열렸다. 프로젝트 취지에 맞게 대도시가 아닌 띠에스, 꺼르무사 등 교외지역을 상영회 장소로 선정했다.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애니메이션 상영과 함께 페이스 페인팅, 사진촬영 등의 문화행사도 펼쳤다.

상영회에는 매회 500명가량의 현지인들이 참석했으며 특히 꺼르무사에서는 예고된 입장시간 2시간 이전부터 수용 가능인원을 초과할 정도로 사람들이 몰려, 안전사고 방지 차원에서 부득이하게 출입을 통제하기도 했다.

상영회 전후에는 식사봉사, 손씻기교육 등 주민들의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봉사활동도 진행됐다.

SKT와 메가박스의 이러한 활동에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도 큰 관심을 보이며, 향후 현지에서의 이동식 영화관 운영을 맡아주기로 하는 등 지속적인 협력 의사를 밝혔다.

김영섭 SKT 제휴마케팅본부장은 "앞으로도 ICT와 문화의 결합을 통한 신개념 사회공헌활동을 더욱 많은 공동체와 사람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진행해 나갈 것”이라며 "내년 초에는 캄보디아에서 두번째 시네마천국 프로젝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SKT와 메가박스는 보다 많은 사람들이 프로젝트의 취지에 공감하고 현지 어린이들에게 응원 메시지를 보낼 수 있도록 프로젝트 진행 과정을 광고와 미니 다큐멘터리로 제작해 극장과 각 사 홈페이지, SNS채널을 통공유할획이다.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3.79상승 1.5618:01 07/23
  • 금 : 71.43상승 2.76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