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아이비티 "관리종목 대상 루머, 전혀 사실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아이비티가 관리종목 대상이 전혀 아니라고 입장을 표명했다.,

현대아이비티는 10일 "관리종목 대상이라는 루머는 전혀 사실이 아니며, 관리종목 이슈는 없다"고 공식적로 밝혔다.

현대아이비티는 "지 2010년에 17억원 영업이익을 낸 바 있다"며 "때문에 영업적자로 인한 관리종목 지에 해당되지 않는다"고명했다.

루머의 원인과 관련해서는 "지난 2011년에 국제회계기준으로 국내 모든 회사의 재무제표가 재작성되는 과정에서 2010년 영업이익이 국제회계기준에 의적자로 표기되어 있기 때문"이라며 "관리종목 지정을 위한 연속 영업적자 기준은 바뀐기준이 아니라, 해당 사업연도 회계기준의 감사보고서를 기준으로 한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075.40하락 47.1612:29 01/28
  • 코스닥 : 966.51하락 19.4112:29 01/28
  • 원달러 : 1114.80상승 10.412:29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2:29 01/28
  • 금 : 55.74상승 0.4212:29 01/28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