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계대출 676조, 4개월만에 최대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월 가계대출이 676조원대를 기록했다. 이 수치는 지난 6월 이후 4개월만에 최대치다.

10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3년 10월 중 예금취급기관 가계대출’에 따르면 지난 10월 기준 전체 예금기관의가계대출 규모는 전월에 비해 4조원 늘어난 676조1000억원으로 나타났다. 지난 6월 이후 4개월만에 최대치를 기록했다.

특히 ‘8·28 부동산 대책’이 발표되면서 주택대출을 중심으로 가계대출이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10월 가계대출 중 주택대출 잔액은 전월대비 2조3000억원 늘어난 411조4000억원을 기록했다. 지난 9월 증가폭인 7000억원과 비교하면 약 3배 이상 증가했다.

마이너스통장대출, 예적금담보대출 등 기타대출(가계대출) 잔액은 1조8000억원 늘어난 264조7000억원을 기록했다.

한국은행은 “지난 8월 발표된 8.28 부동산대책의 영향이 본격적으로 나타나면서 주택거래량이 늘고 주택담보대출 역시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며 “기타대출은 추석 보너스 등의 영향으로 전월 기타대출이 줄었던 것에 대한 기저효과 때문이다”고 말했다.

주택금융공사 및 국민주택기금 등 기타금융기관의 주택대출은 전월대비 4000억원 증가한 72조7000억원을 기록했다.

지역별 가계대출은 수도권과 비수도권 모두 증가폭이 확대됐다. 지난 10월 수도권의 가계대출 잔액은 417조9000억원으로 전월과교해 1조5000억원 늘었다. 비수도권의 가계대출 잔액은 2조5000억원 늘어난 258조2000억억원을 기록했다.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8:01 09/24
  • 금 : 74.11상승 0.81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