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거래 감소로 주택담보대출 주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주택거래 감소로 은행권 주택담보대출 증가세가 둔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이 11일 발표한 '11월 중 금융시장 동향'에 따르면 은행 가계대출(모기지론 양도분 포함)은 전달보다 2조8000억원 늘었다.

또 가계대출 중 주택담보대출은 1조9000억원 증가하는 데 그쳐 10월(2조1000억원 증가)보다 증가폭이 줄었다.

이는 주택거래량 감소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서울의 아파트 거래량은 9월 4200가구에서 10월 7600가구로 늘었다가 지난달 6500가구로 줄었다. 신용대출인 마이너스통장대출 등은 지난달 9000억원 늘어 10월(7000억원 증가)보다 증가폭이 커졌다.

은행의 가계대출 잔액은 11월 말 477조5000억원(모기지론 양도분 제외)이다. 주택대출이 325조4000억원, 마이너스통장대출 등이 151조3000억원이다.

연말을 앞두고 중소기업을 중심으로 기업 대출의 증가세는 커졌다. 지난달 은행의 기업대출은 5조8000억원 증가해 증가폭이 전달보다 1조8000억원 확대됐다.

중소기업대출 증가액은 2조8000억원에서 4조3000억원으로 약 1.5배가 됐고, 대기업대출 증가폭은 1조3000억원에서 1조5000억원으로 확대됐다.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