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트롤리버스, 강남구 관광명소를 달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최초 트롤리버스, 강남구 관광명소를 달린다

 
서울 강남구은 12일 관광 활성화를 위해 국내 최초 개발한 '트롤리버스'를 운행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강남시티투어 트롤리버스는 내년도 이용객 6만명을 목표로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 연중 운행된다.

트롤리버스는 강남관광전보센터를 시점으로 압구정로데오와 청담동 명품거리, 강남역, 삼성동 코엑스, 신사동 가로수길 등 강남의 주요 명소 21곳을 지난다.

이 버스는 무선인터넷과 태블릿 PC를 활용한 전좌석 개인별 VOD 시스템(한·중·일·영 4개 국어 안내)을 갖추고 있다. 실내 좌석수는 16석이며 좌석간 간격이 1m로 넓어 편안한 도심여행을 즐길 수 있다. 차랑 후면부엔 넓은 창문과 서서 경치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시원하게 강남을 바라볼 수 있다.

국·내외 신용카드와 후불교통카드 결제는 물론 현금결제를 원할 경우 달러·엔화·위엔화로도 지불할 수 있다. 또 전세계 20개국 자국통화결제 서비스인 DCC(Dynamic Currency Conversion) 결제제도를 도입해 신용카드로 결제하는 외국인은 영수증 수령 시 탑승요금이 자국통화로 표시되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또한 탑승권은 다양한 콘텐츠와 융합한 패키지 상품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가로수길을 대표하는 스파시설,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의 객실·쇼핑, 공연 콘텐츠와 결합한 시티투어 상품을 적극 개발한다.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이용할 수 있도록 탑승권도 최대 2일 이용권까지 출시할 방침이다.

홈페이지(www.gangnamtour.go.kr)를 통해 사전 예약과 결제를 어디서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4개 국어 온라인 예약서비스도 제공한다.

신연희 강남구청장은 "국내 최초로 도입되는 강남시티투어 트롤리버스를 통해 강남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관광·문화 도시로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될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18:02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18:02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18:02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8:02 04/15
  • 금 : 62.56상승 0.9818:02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