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멘트·레미콘업계, 철도파업 장기화로 공장 멈출 위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철도파업 장기화로 인한 물류센터 재고물량 감소로 시멘트 및 레미콘업체들의 일부 공장이 멈출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13일 시멘트업계에 따르면 전체 철도수송기지에 3만톤의 재고가 있는데 하루 5000톤가량씩 줄고 있다. 공장에 있는 유연탄으로 생산을 하고 있으나 운송이 되지 않아 계속 쌓아둘 수 없어 생산을 조정할 수밖에 없는 실정이다.

업계 관계자는 “일부 철도수송기지는 제품이 바닥나서 다른 수송기지로부터 제품을 조달하거나 비싼 물류비를 지불하고 건설현장에 공급하고 있다”고 말했다.
 
시멘트·레미콘업계, 철도파업 장기화로 공장 멈출 위기
▲철도파업 장기화로 시멘트 및 레미콘업체들의 일부 공장 가동 중단이 우려되고 있다.(사진= 단양 뉴스1 조영석 기자)


레미콘업체도 일부 건설현장에 대한 공급량을 절반으로 줄일 계획이다. 레미콘업계는 1~2일치 정도의 재고를 유지하고 있다. 그나마 제품 원료인 시멘트를 해상운송으로 공급받아서 시멘트업계보다는 상황이 나은 편이다.

업계 관계자는 “눈과 낮은 기온으로 건설 공사가 지연되고 있어 위안으로 삼고 있다”며 “추위가 풀리면 공장 가동 준단이 현실화될 수 있다”고 우려했다.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