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병원 제대혈은행 아이코드 홈페이지 이미지 재개편 ‘고객환원 행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차병원 제대혈은행 아이코드 홈페이지 이미지 재개편 ‘고객환원 행사’
제대혈은행의 딱딱한 이미지 벗고 누구나 쉽게 방문할 수 있는 친근한 이미지로 재개편

제대혈은행의 생소하고 딱딱한 이미지를 벗고 친근한 느낌의 육아커뮤니티 사이트로 시즌2를 시작하는 차병원 제대혈은행 아이코드(www.icord.com) 홈페이지의 변화가 눈에 뛴다.

특히 국내 제대혈은행에선 처음으로 시행하는 캐릭터를 활용한 마케팅이 기대를 모으고 있는데, 이는 앞으로 아이코드가 고객과 친근함을 앞세워 적극적으로 소통하려는 의도로 파악된다.

사실 제대혈이라는 분야는 임신 초기에는 미리 알고 가입하는 산모가 그리 많지 않다. 따라서 가입 시기를 놓치거나, 출산준비를 하는 과정에서 무심코 제외 되는 일이 많았다. 그뿐만 아니라 산부인과 내 파견 코디네이터의 영업은 고객에게 마치 산부인과 측이 자체 운영하는 제대혈은행으로 오해할 수 있게 혼동을 주는 일이 부지기수였다.

아이코드는 이러한 과열 경쟁에도 불구하고 국내에서 의료기관이 운영 중인 제대혈은행으로 굳건히 자리를 지키고 있는데, 특히 12월 16일(월) 홈페이지 시즌2를 시작으로 제대혈에 관심이 없던 고객이나 임신을 하지 않은 고객들도 쉽게 제대혈의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소통의 창구로 활용하겠다는 목표를 내비쳤다.

▶연말 분위기와 맞물려 고객에게 환원하는 특별한 행사 펼쳐지고 있어

관계자는 "더불어 육아커뮤니티의 모습을 갖추고 임신, 출산, 태교 등의 정보를 제공할 뿐 아니라 회원과 비회원 간에 소소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소통의 공간으로 활용하겠다"는 포부도 밝히며 "앞으로 국내 육아커뮤니티 중 손에 꼽힐 정도로 발전할 것"이라 전망했다.

홈페이지 시즌2에서 눈여겨 볼 점은 제대혈 보관을 해야 하는 경우 무료로 제대혈을 보관해주는 고객 환원 행사 “사랑의 아이코드 리퀘스트”다.

제대혈보관이 꼭 필요한 사람을 추천하거나 제대혈 보관이 필요한 사연을 게시판에 적어주면 아이코드 측에서 매달 한명을 선정하여 제대혈을 무료보관 해주는 고객 환원 감동 서비스다.

또 I.C.O.R.D(아이코드)의 알파벳을 형상화 한 인증샷 페스티벌을 함께 항시 진행하고 있다.

한편 아이코드 홈페이지 시즌2를 시작으로 진행되는 게릴라성 이벤트로는 회원가입 후기작성 행사가 있다. 12월 16일(월)부터 22일(일)까지 아이코드 제대혈 상품을 가입한 뒤 홈페이지를 방문하여 가입 후기를 작성한 전 고객들에게 친환경 100% 오가닉 에르고 아기띠(소비자가 22만원)를 선물한다.

또 12월 16일(월)부터 31일(화)까지 아이코드 홈페이지 시즌2 이벤트 소식을 모든 SNS에 소문내면 스타벅스 시그니처 핫초콜릿을 100명에게 선물한다.

대표 육아 커뮤니티, 차병원 제대혈은행 아이코드 홈페이지 시즌2에 대한 자세한 소식은 홈페이지(www.icord.com)와 블로그 (http://blog.naver.com/chacell111) 카페(http://cafe.naver.com/chamomstory/290)를 통해 살펴볼 수 있으며, 아이코드 상담 및 가입은 대표전화 080-561-3579를 통해서 가능하다.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