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기, 카라 박규리·한승연 등 우리말 수호천사로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유진룡, 이하 문체부)는 16일 국민의 국어의식을 일깨우고 바람직한 언어문화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범국민 언어문화개선운동’을 추진하고, 평소 우리말을 사랑하는 문화 예술인 및 방송인을 ‘범국민 언어문화개선운동’ 홍보대사인 ‘우리말 수호천사’로 선정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범국민 언어문화개선운동’ 홍보대사로는 ▲배우 안성기 ▲가수 카라의 박규리, 한승연 ▲디자이너 이상봉 ▲디자이너 이건만 ▲개그맨 김준호 ▲한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교수 ▲‘한글춤 창시자’ 이숙재 교수 등 문화·예술 인사들과 ▲한국방송(KBS) 오언종, 정다은 아나운서 ▲문화방송(MBC) 오승훈, 이재은 아나운서 ▲서울방송(SBS) 김주우, 이윤아 아나운서 ▲기독교방송(CBS) 김윤주 아나운서 ▲경인방송(OBS) 조은유 아나운서 ▲교통방송(TBS) 최지은 아나운서 ▲평화방송 김슬애 아나운서 ▲극동방송 양현민 아나운서 등 각 방송사 아나운서들이 선정되었다.

문체부 관계자는 “해외에서 한국어 학습 열기가 높아지고 있는 반면, 국내에서는 공공부문부터 일상까지 외국어와 외래어가 빈번하게 사용되고, 욕설 등 비속어가 무분별하게 사용되는 등 우리 사회의 언어 문제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며 "언어문화 개선의 사회 전 부문적 협력을 위해 추진되는 이번 ‘범국민 언어문화개선운동’이 바람직한 언어문화 정착을 위한 초석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대중적 인지도 및 신뢰도가 높고 평소 우리말을 사랑하는 각계 유명인사로 구성된 홍보대사들이 모범적인 활동을 펼쳐 국민들의 지지와 공감을 이끌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특히 아나운서들은 우리 시대 바른 언어의 표본으로 한국어의 파수꾼으로 활동할 것이며, 한글․한국어의 맛과 멋을 살린 문화예술인이 한글과 한국어의 가치를 드높이고 세계적으로 알릴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범국민 언어문화개선운동 홍보대사인 ‘우리말 수호천사’는 오는 12월 18일 오전 10시 서울 서초구 국립국악원 예악당에서 개최하는 ‘언어문화개선 범국민연합 출범식’에서 위촉될 예정이다.
▲범국민 언어문화개선 홍보대사 '우리말 수호천사'(제공=문화체육관광부 보도자료)
▲범국민 언어문화개선 홍보대사 '우리말 수호천사'(제공=문화체육관광부 보도자료)

 

  • 0%
  • 0%
  • 코스피 : 3198.84상승 0.2215:32 04/19
  • 코스닥 : 1029.46상승 7.8415:32 04/19
  • 원달러 : 1117.20상승 0.915:32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5:32 04/19
  • 금 : 65.12상승 0.9515:32 04/19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