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와 나' 윤아, 시크한 차도녀 필수조건 '레더재킷'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코트, 패딩과 더불어 겨울철 사랑받는 패션 아이템이 무엇이 있을까. 바로 레더재킷이다. 보온성은 물론 시크하고 세련된 스타일 연출에 유용해 매년 겨울철 '효자상품'으로 사랑받는 레더재킷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었다. 이러한 트렌드 속 배우 윤아가 레더재킷으로 세련된 차도녀 이미지를 연출했다.


▶ 스타일링 : 차가운 도시 여자를 완성시켜줄 '레더재킷'

지난 16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총리와 나’ 3회에서 남다정(윤아 분)은 빈티지함이 물씬 나는 그레이 컬러의 레더재킷으로 시크한 이미지를 나타냈다. 이너로 블랙과 화이트 컬러 바탕 별 패턴이 장식된 블라우스를 매치해 트렌디한 패션 감각도 뽐냈다.


도시적인 이미지를나타내는 브라운 컬러의 롱 펌 헤어 스타일링은 세련된 이미지도 자아내며 시크한 차도녀룩의 정점을 찍었다.


▶ 브랜드 : 그레이 컬러 레더재킷은 ‘산드로’ 제품으로 가격은 백만원 대다.

<사진=KBS 2TV, ‘총리와 나’>

 

  • 0%
  • 0%
  • 코스피 : 2327.89상승 19.8118:03 09/29
  • 코스닥 : 848.15상승 12.2418:03 09/29
  • 원달러 : 1169.50하락 4.118:03 09/29
  • 두바이유 : 41.56하락 1.3118:03 09/29
  • 금 : 41.41하락 0.5718:03 09/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