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산 랍스터 "싸게 드세요"

롯데마트, 캐나다산 랍스터 1만2500원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캐나다산 랍스터 "싸게 드세요"
롯데마트가 크리스마스, 연말 파티 수요 등을 고려해 오는 19일부터 25일까지 전점(마장휴게소점 외)서 ‘캐나다산 활(活) 랍스터(1마리/450~520g)’를 1만2500원에 판매한다.

이번에 판매하는 랍스터는 롯데마트가 올해 진행한 랍스터 물량 중 가장 많은 20만마리로 수산MD(상품기획자)가 직접 지난 10월 캐나다 산지(노바스코샤주 핼리팩스)를 방문해 사전계약을 통해 시중가 대비 50%가량 저렴하게 선보일 수 있었다.

특히 랍스터는 수온이 차가워지는 겨울철에 영양분을 비축한 후 더 깊은 심해로 이동해 겨울을 나는 경향이 있어, 11월 말부터 어획되는 랍스터가 살이 꽉 차고 품질이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올 한해는 일본 방사능 공포로 수산물 수요가 전반적으로 감소한 반면, 원거리 수산물에 대한 수요는 증가하며 수입 랍스터가 열풍이라고 할 만큼 인기를 끌었다.

실제로 롯데마트가 올해 1월부터 11월까지 수산물 매출을 살펴본 결과, 랍스터가 속해 있는 갑각류 매출은 전년대비 60%가량 신장해 전체 수산물 중 매출 2위를 차지했으며, 특히 랍스터 매출은 전년대비 4배 이상 크게 늘었다.

또한 갑각류 내 랍스터의 매출 구성비도 지난해 17.4%에 불과하던 것에서 올해(1~11월 누계)는 47.5%까지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롯데마트는 이번 행사를 통해 갑각류 내 랍스터 매출이 꽃게를 제치고 1등으로 올라설 것으로 보고 있다.

이용호 롯데마트 수산MD는 “최근 캐나다 기상악화로 수출용 랍스터 물량이 줄고, 크리스마스 등 연말 수요가 늘며 현지 랍스터 가격이 오르고 있다”며 “사전계약을 통해 올해 최대 물량인 20만마리의 랍스터를 확보해 시중가보다 50%가량 저렴하게 선보인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