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주역 창조인재, 그들의 아이디어는?

삼성전자·미래부 '투모로우 솔루션' 시상식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래창조과학부와 삼성전자는 18일 오후 삼성전자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창의적 아이디어 발굴과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투모로우 솔루션(Tomorrow Solutions)'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각 부분별 수상자들에게 상장과 상금을 수여했다.

삼성전자가 주최하고 미래창조과학부가 후원한 이번 공모전은 우리 사회를 더 나은 곳으로 변화시키는 창의적 아이디어를 발굴, 실행하는 과정을 통해 학생, 청년들이 미래 인재로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6월부터 실시된 이번 공모전에는 총 3591명이 지원했으며 전문가들의 심사를 거쳐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미래인재상 창조상 학생부, 청년부 각 1팀), 삼성전자 대표이사상(미래인재상 혁신상 학생부, 청년부 각 1팀), 미래인재상(학생부, 청년부 각 3팀) 등 총 10팀이 수상했다.

학생부의 경우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에는 '문샷'팀의 '함께 만드는 범죄예방 커뮤니티 앱'이, 삼성전자 대표이사상에는 'J.L'팀의 '독거노인에게 유기견을 분양하는 프로젝트'가 차지했다.

청년부의 경우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에 '포퐁'팀의 '정치정보를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는 정치 오픈 플랫폼'이, 삼성전자 대표이사상에 '낭이꾸리'팀의 '진로 개발을 위해 개인의 적성, 성취 등을 블로그래피로 저장하는 프로그램'이 각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과 삼성전자 대표이사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5000만원·상장, 3000만·원 상장을 수여했다.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을 수상한 문샷팀은 "삼성전자 투모로우솔루션 공모전은 다른 공모전과 달리 아이디어의 현재가 아닌 발전 가능성에 주목해준다는 것이 특징"이라며 "작은 씨앗에 불과했던 우리의 아이디어를 투모로우솔루션이 나무가 되도록 키워줘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항식 미래창조과학부 창조경제조정관은 "이번 공모전은 아이디어 제안에서 나아가 직접 솔루션을 개발하고 실행하는 과정을 통해 그 결과를 사회에 적용함으로써 '창조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