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방암 수술 40대 36.2%, '조기검진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강윤구)은 만 18세 이상 여성에게 유방암 수술을 실시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유방암 적정성 평가를 최초로 실시하고 그 결과를 18일 공개했다.

유방암은 비교적 진료지침이 잘 정립된 질환임에도 이번에 평가를 실시한 이유는 여성에게 갑상선암에 이어 두 번째로 발생률이 높은 암으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진료의 질을 향상시키려는 의도에서다.

이번 유방암 평가는 2012년 7월~12월까지 6개월 진료분에 대하여 160개 기관의 4,574건을 대상으로 했는데, 수술을 시행한 연령을 확인한 결과 40대가 1,658건(36.2%)으로 가장 높았으며 30대에서도 457건(10.0%) 발생했다.
▲유방암수술 연령대별 현황(제공=건강보험심사평가원 보도자료)
▲유방암수술 연령대별 현황(제공=건강보험심사평가원 보도자료)
보고서에서는 서구에서의 호발연령이 60대임을 감안하면 우리나라 유방암이 상대적으로 젊은 연령에서 나타나고 있다며 조기검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함께 언급한 의료기관 평가결과는 평균 95.08점으로 높은 점수를 기록했으나, 상급종합은 98.43점임에 반해 병원급은 76.39점을 기록 의료기관 종별 간 편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평가결과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홈페이지(www.hira.or.kr >병원평가정보>유방암)에 공개된다.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