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사이클연맹, 도핑 혐의 세계챔피언 자격정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반도핑 정책을 강하게 추진 중인 브라이언 쿡슨 국제사이클연맹 회장/사진=머니바이크DB
반도핑 정책을 강하게 추진 중인 브라이언 쿡슨 국제사이클연맹 회장/사진=머니바이크DB
세계타임트라이얼챔피언십 3연속(2003~2005년) 우승자인 마이클 로저스(33·호주)가 도핑 혐의로 호주사이클연맹 조사결과까지 선수자격을 일시 박탈당했다.

국제사이클연맹(UCI)은 지난 10월 UCI 아시아투어 '재팬컵'에서 우승한 로저스의 소변검사에서 금지약물인 '클렌부테롤(Clenbuterol)'이 검출돼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지난 18일(현지 시간) 밝혔다.

공교롭게도 이번 검출된 약물성분은 같은 팀 동료인 삭소-팅코프(Saxo-Tinkoff)의 간판, 알베르토 콘타도르(31·스페인)를 2년 동안 자격 정지시킨 것과 같다. 투르 드 프랑스 개인종합 우승을 두 번이나 거둔 콘타도르는 2010년 같은 대회에서 클렌부테롤 성분이 근육에서 검출돼, 2년 철퇴를 맞았다.

로저스의 도핑 혐의는 과거에도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티 모바일(T-Mobile, 2006~2010년)에서 활약하던 로저스는 동료였던 얀 울리히(독일)의 도핑 스캔들에서 자유롭지 못했다.

이번 로저스 외에 벨기에의 UCI콘티넨탈팀 소속, 조나단 브라이언(22) 또한 같은 혐의로 자격정지 당했다.

한편 브라이언 쿡슨 국제사이클연맹 신임회장은 그의 공약대로 반도핑 정책을 강하게 추진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135.54하락 4.7713:04 01/27
  • 코스닥 : 990.33하락 3.6713:04 01/27
  • 원달러 : 1104.50하락 213:04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3:04 01/27
  • 금 : 55.32하락 0.0913:04 01/27
  • [머니S포토] 홍남기 "인구절벽, 여성·고령자 경제활동해야"
  • [머니S포토] '방역백신·민생경제·법치질서' 등 김종인 신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최고위 입장하는 민주당 이낙연
  • [머니S포토] 위기의 정의당, 대화 나누는 김윤기-강은미
  • [머니S포토] 홍남기 "인구절벽, 여성·고령자 경제활동해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