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산업은행·기업은행 공공기관 재지정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와 금융당국이 산업은행과 IBK기업은행을 공공기관으로 다시 지정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현재 정부와 금융당국은 산업은행과 기업은행이 공공기관 해제의 조건이었던 민영화에 실패해 2년여만에 공공기관으로 재지정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기관은 지난 2012년 1월 '기타공공기관' 지정이 해제됐었다. 당시 이명박 정부의 실세였던 강만수 산은금융지주 회장 겸 산업은행장은 산은의 공공기관 지정 해제를 강하게 밀어붙였고, 이에 따라 기업은행도 어부지리로 덕을 봤다는 후문이다.

이후 실세 강만수 회장이 떠해제건이 하나도 지켜지지 않았음을 들어 재지정을 검토하고 있는 상태다.

현오석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도 지난 국정감사에서 산업은행을 공공기관으로 재지정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금융감독원은 공공기관에서 계속 빠지는 대신 정부 통제가 강화될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3055.91상승 60.9311:28 02/25
  • 코스닥 : 927.40상승 21.0911:28 02/25
  • 원달러 : 1108.80하락 3.411:28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1:28 02/25
  • 금 : 62.89하락 0.6511:28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