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40만4000개 일자리 증가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4년에는 올해다 40만4000개의 일자리가 증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3일 한국고용정보원 인력수전망센터는 이 같내용을 골자로 한 '최근 고용동향의 주요 특징과 2014년 고용전망' 보고서를 발표했다.

인력수급전망센터는 내년 경제성장률을 3.8%로정했다. 또한 ▲고령층 약진 ▲상용직 중심 ▲시간제 증가 등의 3가지 특징이 지것으로 내다봤다.

우선 인구 령화 추세로 55세 이상 연령층의 노동 공급이 많아지면서 내년에도 55세 이상 고령층 주도의 취업자 증가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올해처럼 상용직 근로자가 취업자 수 증가끌 것으로 관측된다. 무엇보다 내년에는 정부가 적극적으로 추진고 있는 양질의 시간선제 일리 정책이 효과를 발휘하면서 시간제 근로자들도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고용시장의장 큰 특징은 시간제 근로자의 증가다. 시간택제리 창출을 의욕적 추진하고 있는 정부의 정책 효과가 조금씩 나타나고 있다는 게 인력수급전망센터 측의 설명이다.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