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업 철도노조원 복귀율 30% 육박…기관사는 4.7%에 불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레일은 30일 파업 노조원 복귀율이 30%에 육박하고 있다고 밝혔다.

코레일에 따르면 현재(오전 8시 기준) 복귀한 노조원은 총 2471명이다. 최초 파업에 참가했던 8802명의 28.1%에 이르는 수치다.

최연혜 사장의 최후통첩이 효과를 봤다는 분석이다. 최후통첩 직전인 27일 오전 8시 당시 복귀율은 13.3%에 불과했다.

복귀한 노조원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시설건축분야가 60.8%로 가장 많았다. 반면 열차운행의 핵심인 기관사 복귀율은 여전히 4.7%에 불과한 실정이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8:03 02/26
  • 금 : 65.39상승 2.5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