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트라건설-LH공사, 민·관공동 주택사업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울트라건설과 LH공사(한국토지주택공사)가 공공주택사업에서는 최초로 공공·민간 공동사업으로 대규모 아파트를 공급한다. 총 사업비 2400억원으로 하남미사지구 보금자리 택지지구 내에 아파트를 분양하게 된다.

공공주택사업에서 국내 최초로 시행되는 이번 사업은 공공기관의 자금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보금자리주택의 활성화를 위해 도입된 방식이다.

LH공사는 분양사업으로 인해 발생하는 공사비 등의 부담을 줄수 있어 부채 절감 효과를 얻을 수 있고, 울트라건설은 토지비에 대한 금용비용 절감과 민관합동방식의 새로운 비즈니스모델로 개발사업을 할 수 있게 돼 모두 윈-윈 하는 사업이라고 양측은 밝혔다.

LH공사에서 3만4164m²의 부지를 제공하고, 울트라건설은 전용면적 74~85m²의 아파트를 디자인, 설계, 분양, 시공, 하자보수까지 책임진다.

이에 따라 시공사는 토지비에 대한 금융기관의 PF없이 개발사업을 할 수 있게 되고, 금융비용의 절감으로 주변 아파트 시세보다 낮은 분양가로 아파트를 공급할 수 있기 때문에 궁극적으로 소비자들에게 그 혜택을 돌려줄 수 있게 된다.

분양가는 용인지역과 비슷하며, 위례신도시보다는 3.3m² 기준 300만~500만원가량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 0%
  • 0%
  • 코스피 : 3160.48하락 48.5111:47 01/26
  • 코스닥 : 997.36하락 1.9411:47 01/26
  • 원달러 : 1102.00상승 1.311:47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1:47 01/26
  • 금 : 55.41상승 0.2111:47 01/26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태년'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