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통합 Stage CI보험’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생명, ‘통합 Stage CI보험’ 출시

삼성생명은 2일 중대한 암, 급성심근경색, 뇌졸중 등 치명적 질병의 단계(중증도)에 따라 보험금이 결정되는 ‘통합 Stage CI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중대한 질병이나 수술 시에 사망보험금의 50%를 미리 지급하는 기존 CI보험의 진화된 형태다. 기본적인 CI상황에서 사망보험금액의 50%를 보장하고 말기 4기암이나 고액암, 중증 뇌졸중·급성심금경색증 등에 대해서는 사망 시 받는 보험금 전액(100%)을 미리 지급한다.

가장 큰 특징은 치명적 질병의 단계(중증도)에 따라 사망 보험금액의 50%와 최대 100%를 단계별로 구분하여 지급하는 것이 주요 특징이다.

예컨대 중대한 암의 경우 1~3기에는 사망보험금의 50%(유방암의 경우는 20%)를 지급하고, 이보다 더 위중한 말기 4기암이나 혈액암, 림프암 등 4종의 고액암 진단 시에는 보험금의 전액(100%)을 지급하는 형태다.

보장 대상인 치명적인 질병에는 중대한 암, 중대한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루게릭병 등 11종의 질병과 심장, 간 등 5대 장기이식수술, 관상동맥우회술 등 8종의 수술로 총 19종의 중대한 질병과 수술이 해당된다.

기존의 CI보험에서 보장하지 않던 다발성경화증이나 중증루프스신염 등 희귀난치성 질환이 추가됐다.

각종 특약을 통해 전립선암이나 갑상선암 등 비교적 경미한 암에 대해서도 별도의 보장이 가능하며 실손의료비보장특약도 추가로 가입해서 한건 가입만으로도 종합적인 보장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보장기간도 평균수명의 증가에 맞춰 기존 80세에서 100세로 확대됐으며 배우자나 자녀도 한꺼번에 가입할 수 있는 특약의 중도부가 기능도 추가했다.

삼성생명 상품개발팀 관계자는 “기존 CI보험의 진화된 형태로 질병의 중증도에 따라 보험금이 결정되는 새로운 개념의 상품”이라며 “4기 암이나 고액암과 같이 치명적인 상황에 놓인 환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만들었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