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소득공제장기펀드 3월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는 3월경 소득공제장기펀드가 출시된다.

2일 금융위원회는 소득공제장기펀드(이하 소장펀드) 도입을 위한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금융투자업계와 함께 상품 출시에 필요한 준비 작업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소장펀드는 직전 과세연도 총 급여액이 5000만원 이하인 근로소득자를 대상으로 한 상품이다.

총 급여액은 1년 동안 회사에서 받은 급여에서 야간근로수당, 6세 이하 자녀 보육수당 등 비과세급여를 제외한 금액이다.

금융당국은 전체 근로자 수의 87%인 1200만명이 소장펀드 가입 대상자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소장펀드는 매년 600만원 범위 안에서 납입이 가능하며, 연간 240만원 한도에서 납입액의 40%를 소득공제 해준다.

과세표준에 따른 세율 16.5%를 적용하면 약 39만5000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600만원에 대한 펀드 투자수익률 외에 연 6.6%가량의 이자를 추가로 얻게되는 셈이다.

소장펀드의 가입 기간은 최소 5년에서 최장 10년까지다. 다만 5년 내에 펀드를 해지하면 총 납입액의 6% 수준으로 실제 감면소득세액을 추징당한다.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