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12월 생애최초 주택대출 2조5000억…사상 최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3년 12월 생애최초 주택구입자 대출이 사상 최대 규모인 2조5000억원 넘게 집행된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생애최초 주택구입자금 대출 실적은 총 2만5863건으로 규모로는 2조5604억원에 달한다. 생애최초 주택구입자금 대출이 한 달간 2조원 이상 집행된 건 2001년 대출제도가 도입된 이후 처음이다.

또한 2013년 생애최초 주택구입자금 대출 총액이 6조548억원인 것을 감안하면, 이는 전체의 42.3%에 달하는 금액이다.

지난달 생애최초 주택구입자들이 대거 주택구입에 나선 것은 생애최초 주택구입자에 대한 취득세 면제와 1주택자 주택 구입 때 양도소득세를 5년간 한시 면제해주는 4·1부동산 대책이 지난해 말로 종료되면서 혜택을 누리려는 수요자들이 막판에 몰렸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 0%
  • 0%
  • 코스피 : 3016.35하락 27.1414:23 03/05
  • 코스닥 : 918.67하락 7.5314:23 03/05
  • 원달러 : 1127.30상승 2.214:2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4:23 03/05
  • 금 : 63.11상승 1.6714:23 03/05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이낙연 "윤석열 사퇴, 상식적이지 않은 뜬금없는 처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오세훈-박형준 시장 후보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