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CES서 ‘삼성 스마트홈’ 서비스 선보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가전, TV, 스마트폰 등 집안의 가전기기들과 IT 기기들을 통합 플랫폼으로 연동시키는 ‘삼성 스마트홈’ 서비스를 올 상반기 본격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스마트홈 사업을 대표하는 브랜드와 로고, ‘Smart Living & Beyond(스마트한 삶, 그 이상의 가치)’라는 슬로건 등을 공표하고 오는 7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4 전시회에서 선보일 계획이다.

‘삼성 스마트홈’이 지금까지 서비스와 가장 크게 다른 점은 생활가전과 스마트TV, 스마트폰·태블릿PC는 물론 웨어러블 기기인 ‘갤럭시 기어’까지 통합플랫폼과 전용서버로 묶어, 하나의 통합 앱에서 집 안의 모든 기기를 제어하고 관리할 수 있다는 점이다.
.
삼성전자는 2014년형 전략 가전제품과 스마트TV,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올해 상반기 ‘삼성 스마트홈’을 출시하고, 단계적으로 스마트홈 서비스 기능과 대상품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홍원표 삼성전자 미디어솔루션센터(MSC) 사장은 “지난해 중반 사내역량을 총집결한 스마트홈 위원회가 출범한 이후 삼성 스마트홈이 소비자의 일상생활에 또 하나의 새로운 스마트 혁신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꾸준히 준비했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18:03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18:03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18:03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18:03 02/24
  • 금 : 63.54상승 2.2618:03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