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먹이 운다’ 송가연, 후끈한 복근 미녀 고수 ‘고탄력 주먹 장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맞아도 안 아플 것 같은 섹시미로 주먹이 아닌 남심을 울리고 있다. 


우리나라 최초 격투기 선수 겸 로드FC 라운드걸로 활동하고 있는 손가연(21)이 지난 12월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아침운동 갈래?”라는 글과 함께 대기실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송가연은 긴 머리를 늘어트리고 앙다문 입술로 주먹을 불끈 쥔 포즈를 취한 채 귀여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외모와 달리 탄탄한 복근과 구릿빛 피부, 슬림한 반전몸매는 남성팬들의 시선을 사로잡기에 충분해 보인다.


앞서 송가연은 지난 1월 7일 방송된 XTM ‘주먹이 운다-영웅의 탄생’에서 MC 윤형빈의 제안으로 독학으로 격투기를 공부했다는 ‘방구석 파이터’ 고교생 정한성 씨와 링에 서 승부를 겨루기도 했다.


한편, 4전 전승의 기록을 가지고 있기도 한 송가연은 현재 이종격투기선수 서두원과 함께 파이터들을 지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송가연 페이스북>  
 

  • 60%
  • 4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