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회생절차 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쌍용건설, 회생절차 개시
서울중앙지법 파산3부(수석부장판사 이종석)는 9일 쌍용건설에 대해 회생절차 개시결정을 내렸다. 또 김석준 현 대표이사가 법률상관리인으로서 계속 회사 경영을 맡도록 했다.

쌍용건설은 시공능력평가순위 16위에 해당하는 대형건설업체로 하도급 협력업체가 1480개에 이르는 등 국민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가 커 신속하게 회생절차 개시결정을 하게 됐다는 게 법원 관계자의 설명이다.

법원은 채권금융기관과 긴밀한 협조관계를 유지하면서 회생절차를 진행할 방침이다. 또한 채권금융기관 담당자들회동해 경영위험전문관리임원(CRO) 위촉 등 절차진행 전반에 관해 협의할 계획이다. 제1회 관계인 집회는 4월25일 오후 2시에 열린다.
 

  • 0%
  • 0%
  • 코스피 : 3150.94하락 26.5809:03 04/23
  • 코스닥 : 1019.15하락 6.5609:03 04/23
  • 원달러 : 1119.40상승 2.109: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09:03 04/23
  • 금 : 62.25하락 1.4609:03 04/23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